토마토출판사

소설

토마토출판사 도서 문학 소설

카피캣

저자 알렉스 레이크 발매 2018년 08월 27일
브랜드 토마토출판사 분야 소설
페이지 528쪽 크기 130*190
가격 14,800원 ISBN 9791185419558

책소개

미스터리 스릴러의 숨 막히는 심리전, 점점 목을 죄어오는 숨 막히는 공포. 눈으로는 쉴 새 없이 다음 문장을 쫓으며 오른손은 다음 페이지를 빨리 넘기기 위해 책장에 대기 중이다. 알렉스 레이크의 소설을 읽을 때 독자들이 흔히 겪는 상황이다. 그가 야심차게 내놓은 신작 『카피캣』 역시 영미 스릴러의 베스트 ‘페이지터너’다운 면모를 보여준다.

저자소개

알렉스 레이크 Alex Lake

북서 잉글랜드 출신의 영국 소설가. 2010년 아마존 신인 작가 탑 10에 오르며 화려하게 데뷔하였으며, 정체를 숨기고 ‘알렉스 레이크’라는 새로운 필명으로 발표한 『애프터 안나』가 온라인에서 별점 평 5,000여 개, 독자 리뷰 1,000여 개를 돌파하며 단숨에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그가 발표한 두 번째 소설 『킬링 케이트』에 이은 세 번째 소설 『카피캣』 역시 마지막까지 결말을 예측할 수 없는 숨 막히는 전개로 호평 세례가 이어지고 있다.

도서목차

1부
2부
3부
감사의 말

편집자 리뷰

탁자 위에 편지가 놓여 있다. 작성자는 바로 나.
그것은 내 유서였다.


“세라, 어떤 게 진짜 네 페이스북 계정이야?” 동네로 오랜만에 돌아온 친구 레이첼이 물었다. 이상한 질문이다. 내 페이스북 계정은 단 하나밖에 없다. 그럼 다른 ‘세라 헤이브넌트’는 대체 누구인걸까? 놀랍게도 가짜 ‘세라’의 계정에는 나의 일상적인 사진과 글, 집 안에서 찍은 사진까지 올라와 있다. 게다가 나에게 친구 신청까지 했다. 누군가의 장난일까? 하지만 어떻게 나의 일거수일투족을 이렇게 잘 알고 있는 거지? 우리 집 테이블에 놓여 있었다는 편지를 남편이 내게 보여준다.

-여보, 사실 나는 불륜을 저지른 적이 있어요, 미안해요. 남편이 나를 차가운 눈빛으로 바라본다. 아니다, 이건 내가 쓴 게 아니다. 하지만 분명히 나의 필체다. 내가 미친 걸까? 그게 아니라면, 대체 누가, 왜, 이런 짓을 꾸미는 걸까?

아마존 랭킹 1위 작가, 알렉스 레이크의 신작 스릴러!
최선을 다해 범인을 예측하라, 하지만 결말은 당신의 예상 밖일 것이다.


미스터리 스릴러의 숨 막히는 심리전, 점점 숨통을 죄어오는 공포. 눈으로는 쉴 새 없이 다음 문장을 쫓으며 오른손은 페이지를 빨리 넘기기 위해 대기 중이다. 알렉스 레이크의 소설을 읽을 때 독자들이 흔히 겪는 상황이다. 그가 야심차게 내놓은 신작 『카피캣』 역시 영미 스릴러의 ‘베스트 페이지터너’다운 면모를 보여준다.

주인공 세라 헤이브넌트는 자신의 이름으로 만들어진 또 하나의 페이스북 계정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세라가 가족과 함께 식사를 하면 음식 사진이 올라오고, 아이들을 위해 금붕어를 사면 ‘금붕어를 샀다!’라는 글이 올라온다. 게다가 집 안에서 찍은 일상 사진들은 본인이 아니면 절대로 찍을 수 없는 사진들이다. 이 ‘가짜’ 세라는 주변인들과 약속을 잡고, 흉내 낼 수 없는 독특한 세라의 필체로 편지를 보낸다. 가능성은 두 가지다. 누군가 세라 흉내를 내며 그녀의 일상을 파괴하려고 꾸민 짓이거나, 세라 자신이 ‘해리성 인격 장애’를 앓고 있거나. 세라 자신마저도 스스로를 의심하는 사이, 마지막 편지가 도착한다. 그것은 세라가 작성한 세라의 유서였다.

남편의 말처럼 세라가 자신과 주변에게 도움을 요청하기 위해 보내는 메시지일까? 아니면 세라의 가정을 파괴하기 위한 누군가의 음모일까? ‘가짜 세라’의 정체를 속단하지 않길 바란다. 하지만 아마 속단할 사이도 없이 정신없이 페이지를 넘기고 있을 것이다.